코스피

2,807.63

  • 10.30
  • 0.37%
코스닥

857.51

  • 3.66
  • 0.43%
1/1

창원 국가산단에 들어서는 지식산업센터 신화 더 플렉스시티 주목

페이스북 노출 0

핀(구독)!


뉴스 듣기-

지금 보시는 뉴스를 읽어드립니다.

이동 통신망을 이용하여 음성을 재생하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창원 국가산단에 들어서는 지식산업센터 신화 더 플렉스시티 주목

주요 기사

글자 크기 설정

번역-

G언어 선택

  • 한국어
  • 영어
  • 일본어
  • 중국어(간체)
  • 중국어(번체)
  • 베트남어

제조업 중심의 산업단지 구성과 노후화 등으로 성장동력을 잃어가던 창원국가산업단지가 지자체와 정부 주도의 혁신으로 인해 주요지표들이 2019년 이후 최고치를 보이고 있다. 이와 함께 신규 공급되는 지식산업센터도 덩달아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3월 창원시는 국토교통부,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동 주관한 `2021년 산업단지 대개조` 공모사업에서 대상지역으로 선정되었다. 이 사업을 통해 창원국가산단에는 3년간 총 1조5,588억원의 예산을 투입되어 산업단지 총 생산액 5.1조원 증대, 일자리 1.3만개 창출, 혁신기업 207개사 이상 창업이 기대됐다.

실제로 한국산업단지공단 집계에 따르면 창원국가산단 6월 생산액은 3조8488억원으로 2019년 이후 월간 최고치를 나타냈다. 전달 3조6671억원 대비 5%(1817억원) 늘었고 지난해 6월 3조342억원과 비교하면 8146억원(약 27%)이나 증가했다. 이 추세라면 올해 연 생산액 40조원을 훌쩍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수출액도 6월 978만달러로 지난해 동기 674만달러 대비 45.1%(304만달러) 늘었으며, 입주기업 수는 6월 말 기준 851개로 지난해 동기 2688개보다 163개 늘었다. 증가 업종은 대부분 전기전자와 비제조 분야다.

이러한 가운데, 경남 창원시 의창구 팔용동 일대에 공급되는 `신화 더 플렉스시티`는 지하 1층부터 지상 23층 연면적 9만 6,945㎡ 규모로 구성된다. 지하 1층~지상 2층에는 근린생활시설이, 지하 1층~지상 6층까지는 제조/물류 지식산업센터가, 지상 7~18층은 오피스형 지식산업센터가, 지상 19~23층에는 원룸형 오피스텔이 배치돼 업무, 주거, 편의 등 원스톱 생활이 가능하다. 시공은 ㈜포스코건설과 에이스건설㈜이 맡았다.

KTX 창원역이 인근 거리에 있는 것을 비롯해 남해고속도로 동마산 IC와 마산을 연결하는 팔용터널, 창원시를 가로지르는 창원대로 등의 도로망도 가까이에 있다. 여기에 10여개가 넘는 노선이 지나는 버스정류장도 앞에 위치한다. 또한, 주변으로 팔용근린공원, 등명산, 시화공원, 대상공원, 남산공원 등이 있어 쾌적한 자연환경을 갖췄으며, 스타필드 창원(예정), 팔용동 중심업무 및 상업지역 등도 인접해 있다.

수요자들의 니즈에 부합하는 특화 설계도 적용된다. 저층부에 제조 지식산업센터가 조성돼 있는 것을 감안해 지하 1층~지상 6층까지 약 5톤 탑차가 올라갈 수 있는 드라이브인 시스템이 적용되며, 최고 층고 6.3m, 천정고 최고 4.8m(일부호실제외)의 설계로 대형화물차가 쉽게 진입이 가능하다. 또한 Door-to-Door 시스템을 적용하여 각 호실의 바로 앞까지 주차가 가능해 상하역 작업 또한 용이하다.
한국경제TV    박준식  기자
 parkjs@wowtv.co.kr

실시간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