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807.63

  • 10.30
  • 0.37%
코스닥

857.51

  • 3.66
  • 0.43%
1/1
『글로벌 시황&이슈』 연재 목록 보기 >

美 3년물 국채입찰 응찰률 2.43배...수요 부진 [굿모닝 글로벌이슈]

페이스북 노출 0

핀(구독)!


뉴스 듣기-

지금 보시는 뉴스를 읽어드립니다.

이동 통신망을 이용하여 음성을 재생하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美 3년물 국채입찰 응찰률 2.43배...수요 부진 [굿모닝 글로벌이슈]

주요 기사

글자 크기 설정

번역-

G언어 선택

  • 한국어
  • 영어
  • 일본어
  • 중국어(간체)
  • 중국어(번체)
  • 베트남어
오늘 미국에서는 530억 달러 규모의 3년물 국채 입찰이 진행되었습니다. 이번 입찰은 응찰률이 2.43배로, 최근 6개월 평균치보다 낮은 수치를 기록하며 미국 내 수요의 감소를 드러냈습니다. 국제 수요가 일부 보완했음에도 불구하고, 이는 역부족인 상황이었고, 결과적으로 딜러들이 가져가는 비율이 6개월 평균치를 상회하는 결과를 낳았습니다.

수요 부진의 영향으로 입찰금리는 4.659%로 책정되었는데, 이는 당시 시중금리인 4.648%보다 높은 수치입니다. 이러한 입찰 결과는 2년물 및 10년물 국채금리에도 영향을 미쳐, 발표 시점에 소폭 상승하는 현상을 보였습니다.

국채금리는 한동안 하락세를 보이다가, 비농업고용보고서가 발표된 지난주 금요일부터 반등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또한, 오늘 발표된 컨퍼런스보드의 고용지표에 따르면, 미국의 5월 고용동향지수가 111.44로 전월 대비 상승하였습니다. 이는 FOMC 회의를 앞두고 미국 고용시장의 견조함을 시사하는 지표로 해석될 수 있으며, 국채시장은 이에 경계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한편, 뉴욕 연은이 집계한 1년 기대인플레이션은 5월에 3.2%로 전월 대비 둔화되었습니다. 이는 미국인들의 내년 인플레이션 전망이 개선되었음을 의미합니다. 그러나 중장기 기대인플레이션은 혼조된 모습을 보였는데, 3년 기대인플레이션은 전월치와 동일한 반면, 5년 기대인플레이션은 0.2%포인트 상승했습니다.

이번 주 발표될 미국의 5월 CPI 수치를 통해 인플레이션 추이에 대한 보다 정확한 판단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5월 헤드라인 CPI는 전년 대비 3.4% 상승할 것으로 전망되며, 근원 CPI 역시 전년 대비 3.5% 오를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이는 전월 대비 크게 둔화되지 않은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보이며, 월가는 이를 서프라이즈로 해석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국채시장의 이러한 움직임은 투자자들에게 다양한 시사점을 제공합니다. 특히, 고용지표와 인플레이션 전망이 국채금리에 미치는 영향을 면밀히 분석할 필요가 있으며, 향후 FOMC 회의 결과와 경제 지표 발표에 따른 시장의 반응을 주시할 필요가 있습니다.

ECB 총재는 "금리 동결 가능"하다며 금리 연속인하 기대감에 경고했습니다. 독일 중앙은행 총재도 "경기 불확실성 여전해 금리 인하 신중해야"한다고 했습니다.스웨덴 4월 GDP는 전월비 0.7%하락해 금리 인하 효과가 미미했습니다. 일본의 1분기 GDP는 연율 1.8%둔화해 예비치 대비 개선됐습니다.

애플은 WWDC에서 '애플 인텔리전스'를 공개하고 AI 기능 강화를 위해 오픈AI와 파트너십 체결 소식을 전했습니다.

조윤지 외신캐스터
한국경제TV      
 

실시간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