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687.60

  • 34.21
  • 1.26%
코스닥

839.41

  • 7.17
  • 0.85%
1/3

"돈나무언니의 비트코인 전망에 동의"...부자아빠 지원 사격

페이스북 노출 0

핀(구독)!


뉴스 듣기-

지금 보시는 뉴스를 읽어드립니다.

이동 통신망을 이용하여 음성을 재생하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돈나무언니의 비트코인 전망에 동의"...부자아빠 지원 사격

주요 기사

글자 크기 설정

번역-

G언어 선택

  • 한국어
  • 영어
  • 일본어
  • 중국어(간체)
  • 중국어(번체)
  • 베트남어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의 저자 로버트 기요사키가 캐시 우드 아크 인베스트먼트 최고경영자(CEO)의 비트코인 전망을 지지하고 나섰다.

13일(현지시간) 야후 파이낸스에 따르면 기요사키는 캐시 우드가 제시한 비트코인 230만 달러(약 32억 원) 강세 시나리오를 두고 "나도 비트코인이 언젠가 그 가격에 도달할 것으로 믿는다"라고 강조했다.

이날 로버트 기요사키는 자신의 트위터(X)를 통해 캐시우드의 비트코인 전망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그는 "캐시 우드는 굉장히 똑똑한 사람이고 그녀의 비트코인 견해에 동의한다"면서 "물론 그녀가 틀릴 가능성도 있지만 맞는 상황을 가정한다면 비트코인을 매수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밝혔다.

이어 투자자들에게 '위험하게 살 것(Live Dangerously)'을 제안하며 "달러를 보유할 여건이 된다면 차라리 0.1비트코인을 보유하는게 훨씬 현명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비트코인 강세론자로 알려진 로버트 기요사키와 캐시 우드 CEO는 그동안 비트코인 강세론을 수차례 강조한 바 있다. 특히 캐시 우드는 연례 보고서를 통해 비트코인 가격이 향후 230만 달러를 돌파할 것으로 전망한 바 있다.

또한 기요사키도 비트코인의 잠재력을 긍정적으로 평가하며 비트코인이 반감기와 현물 ETF 호재에 힘입어 오는 9월까지 10만 달러를 돌파할 것으로 예상했다.

다만 비트코인의 가격은 주말 사이 중동 지역의 지정학적 리스크를 주시하며 7만 달러에서 순식간에 6만 달러까지 추락했다. 이후 전쟁 리스크 해소 분위기가 감지되는 과정에서 현재는 낙폭을 축소하고 6만 달러 중반까지 반등한 상태다.

이날 비트코인 가격은 오전 9시 40분(한국시간) 코인데스크 기준 전일 대비 2.54% 상승한 65,621.22달러에 거래 중이다.

(사진=야후 파이낸스)
한국경제TV  글로벌콘텐츠부  홍성진  외신캐스터
 

실시간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