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54.42

  • 4.21
  • 0.13%
코스닥

1,055.50

  • 5.25
  • 0.50%
고객센터1599-0700 월-금 08:00~23:30, 일 12:30~22:30
토·공휴일 10:00~15:00

"ESS 화재 올해도 터졌다"…충남 홍성 태양광 시설 화재

입력 2021-04-07 16:40
수정 2021-04-07 17:45
페이스북 노출 0


충남 홍성군의 개인이 운영하는 태양광 시설에서 불이 나 수억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7일 충남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6일 오후 4시 49분쯤 충남 홍성군 광천읍 가정리의 한 태양광시설에서 불이 났다.

이 시설에 사용된 에너지저장장치(ESS)는 국내 한 대기업이 지난 2017년 배터리 업체로 참여해 2018년 설치한 조양 태양광 7, 8, 9호 제품 가운데 7호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화재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경량 철골조 1동 1층 22㎡와 에너지 저장 배터리(ESS) 140여 개를 태웠다.

또 저장 장치 1개와 설비 모듈 7개가 불에 타 소방서 추산 4억 4,000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에너지 저장 장치실(ESS) 내부에서 불이 시작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실시간 관련뉴스

실시간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