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96.11

  • 30.15
  • 1%
코스닥

904.77

  • 18.71
  • 2.03%
고객센터1599-0700 월-금 08:00~23:30, 일 12:30~22:30
토·공휴일 10:00~15:00

이혁재 `빚투`, 지인 돈 수천만원 안 갚아 피소

입력 2021-01-25 14:01
페이스북 노출 0


방송인 이혁재(47)가 지인에게 돈을 빌린 뒤 갚지 않은 혐의로 피소됐다.
25일 경찰 등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충남 천안동남경찰서에 "이혁재 씨로부터 돈을 떼였다"는 취지의 고소장을 냈다.
A씨가 피해를 봤다는 금액은 2천만원 상당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씨는 사업 자금 등 명목으로 돈을 빌린 뒤 제때 갚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고소인과 이씨를 차례로 불러 사실관계를 확인할 방침이다.
앞서도 이혁재는 전 소속사로부터 빌린 수억원을 갚지 않았다가 인천지법에서 열린 민사 소송에서 패소한바 있다.
이혁재 피소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실시간 관련뉴스

실시간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