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96.64

  • 29.62
  • 0.98%
코스닥

908.02

  • 15.46
  • 1.67%
고객센터1599-0700 월-금 08:00~23:30, 일 12:30~22:30
토·공휴일 10:00~15:00

짐 로저스의 경고 "애플·아마존·삼성, 거품으로 변하는 중"

입력 2021-01-21 11:20
수정 2021-01-21 14:17
페이스북 노출 0

세계적 투자자 짐 로저스 로저스홀딩스 회장이 대형 기술주와 비트코인의 거품을 우려했다.
20일(현지시간) 비즈니스인사이더(BI)에 따르면 로저스 회장은 한 인터뷰를 통해 "애플, 아마존, 구글, 텐센트, 삼성 등 일부 종목이 완전한 거품은 아니지만, 거품으로 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이나 미국, 영국, 일본 등에 가면 모두가 증시에 뛰어들고 있다"며 "시장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는 사람이 시장에 들어와 사들이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역사상 이런 일은 여러 번 있었고, 지금 다시 일어나고 있다"며 "일부 국가의 자산군에서 거품이 나타나는 것을 목격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로저스는 "세계 중앙은행의 정책으로 적어도 올해 대부분은 주가가 계속 상승하겠지만, 올해 말이나 내년 초순에는 급락할 것"이라고 관측했다.
동시에 "비트코인도 거품 속에 있는 것 같다"며 "우리는 비트코인을 보지만 다른 많은 암호화폐는 사라졌다"고 평가했다.
로저스는 "주식시장 일부는 살아날 수 있다"며 "여행, 관광, 농업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큰 피해를 본 업종은 회복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그는 "농업 관련 지수를 무엇보다 많이 사고 있고, 원자재 가운데서는 금과 은을 선호한다"며 "이 세 가지를 당장 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짐 로저스 (사진=연합뉴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실시간 관련뉴스

실시간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