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232.84

  • 5.02
  • 0.22%
코스닥

698.49

  • 7.52
  • 1.07%
고객센터1599-0700 월-금 08:00~23:30, 일 12:30~22:30
토·공휴일 10:00~15:00

금융소비자 2명 중 1명 "금융사기 연락 받아봤다"

입력 2022-06-22 18:00
페이스북 노출 0
금전적 피해까지 입은 비율 3.3%
사진은 기사와 관계 없음

지난 3년간 금융소비자 2명 중 1명은 전화나 문자,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금융사기에 노출됐던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금융소비자보호재단이 발표한 `2022년 금융사기 현황 조사`에 따르면, 최근 3년간 금융사기에 노출된 응답자 비율은 48.0%였다.

금융사기 노출이 실제 금전적 피해로 이어진 비율은 3.3%로 낮았지만, 평균 피해금액은 2,141만 원에 달했다.

또 금전적 피해를 입은 사람의 54.5%는 피해금액을 전혀 회수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다.

금융사기 유형으로는 `불법 유사투자자문업(24.5%)`이 가장 많았고, `정부 지원 빙자 사기(18.8%)`, `범죄 연루 연락(14.1%)`, `구매하지 않은 물건의 대금 결제 요청(14.1%)` 등 순이었다.

실시간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