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807.63

  • 10.30
  • 0.37%
코스닥

857.51

  • 3.66
  • 0.43%
1/1

산은, 첨단산업에 100조 공급…자본금 2배로 증액

페이스북 노출 0

핀(구독)!


뉴스 듣기-

지금 보시는 뉴스를 읽어드립니다.

이동 통신망을 이용하여 음성을 재생하면 별도의 데이터 통화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산은, 첨단산업에 100조 공급…자본금 2배로 증액

주요 기사

글자 크기 설정

번역-

G언어 선택

  • 한국어
  • 영어
  • 일본어
  • 중국어(간체)
  • 중국어(번체)
  • 베트남어
<앵커>
산업은행이 반도체와 AI 등 첨단산업 분야에 대한 금융지원 확대에 나섭니다.

저리의 정책금융을 통해 미래 국가산업의 성장을 이끈다는 전략인데요.

자세한 내용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봅니다.

신용훈 기자, 오늘 강석훈 산업은행 회장 대규모 산업금융 지원전략을 발표했는데 핵심 내용이 뭔가요?

<기자>
기존 산업투자 지원 프로그램에 더해 100조원 규모의 설비투자 프로그램을 가동하겠다는 것이 주요 내용입니다.

강석훈 산업은행 회장, 취임 2주년 기자 간담회에서 대한민국 리바운드 프로그램이라는 별도의 금융지원 방안을 밝혔는데요.

반도체와 AI, 이차전지 등 국가 주력산업의 발전을 위해 투자 패러다임의 변화가 필요한 시기인데 이를 위해 대규모 별도의 프로그램을 가동하겠다는 겁니다.

지원 방식은 저리 대출이나 설비투자액 지원 등 다양한 방식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직접 들어보시죠.

[강석훈 산업은행 회장 : 일부는 현재 기획 중인 반도체 분야에 추가로 배분하고, 잔여 자금은 이차전지, 바이오헬스, 디스플레이, AI 등 첨단전략 산업에 집중 투입하고자 합니다.]

또 지원 자금을 조달하기 위한 방안으로 현재 30조원으로 묶여있는 법정자본금 한도를 2배인 60조원 수준으로 늘리겠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매년 3조원 규모의 배당금을 유보한다는 계획도 내놨는데요.

수년동안 정부에 배당을 하지 않고 순이익을 유보하면 현금증자 효과를 볼 수 있는데, 정부 출자에만 의지하지 않고 자체적으로 자금 확충 노력을 병행하겠다는 전략입니다.

다만, 일련의 과정들이 정부나 국회와 조율이 필요한 사항인 만큼 단기간에 이뤄지긴 힘들 것으로 보입니다.

우리나라 금융기관들 만으로는 막대한 자금 수요를 감당하기 힘들다는 전제하에 중동의 오일머니를 유치하겠다는 전략도 밝혔습니다.

산은은 UAE의 국부펀드인 무바달라와 투자협력을 구축한 바 있고, UAE측에서 60억 달러 이상의 투자도 검토중인 상황인데요.

이처럼 UAE뿐 아니라 다른 중동국가들과 투자 협력을 강화해서 대규모 산업지원 자금을 조달한다는 방침입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실시간 관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