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96.11

  • 30.15
  • 1%
코스닥

904.77

  • 18.71
  • 2.03%
고객센터1599-0700 월-금 08:00~23:30, 일 12:30~22:30
토·공휴일 10:00~15:00

SK그룹, 신입 정기공채 폐지 후 수시채용으로 전환

입력 2021-01-27 12:13
수정 2021-01-28 09:43
페이스북 노출 0





[한경잡앤조이=이도희 기자] SK그룹이 내년부터 모든 신입사원을 기존 정기 공개채용 대신 수시채용으로 선발하기로 했다.

SK그룹은 앞서 2019년 7월, 매년 상·하반기 진행하던 정기 공채를 수시채용으로 전환해 2022년부터 100% 수시채용으로만 선발하겠다고 했다. SK그룹은 매년 두 차례에 걸쳐 8500명가량을 뽑아왔다.

SK 관계자는 “현재 올해 채용 규모가 정해지지는 않았지만 예년과 같은 규모를 유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기업들이 지속적으로 정기공채를 수시채용 형태로 전환하고 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2019년에 주요 그룹 중 처음으로 수시채용을 도입했다. 

LG그룹도 지난해 하반기부터 정기 공채를 폐지하고 연중 상시 채용으로 전환했다. LG는 신입사원의 70% 이상은 채용 연계형 인턴십으로 선발해 4주 가량 함께 근무하며 직무적합도를 평가하고 있다.

tuxi0123@hankyung.com

< 저작권자(c) 캠퍼스 잡앤조이,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실시간 관련뉴스

실시간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