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389.04

  • 17.96
  • 0.76%
코스닥

719.49

  • 6.97
  • 0.98%
고객센터1599-0700 월-금 08:00~23:30, 일 12:30~22:30
토·공휴일 10:00~15:00

가수 김희재 사기 혐의 피소…공연 둘러싼 갈등에

입력 2022-07-13 20:56
페이스북 노출 0


가수 김희재의 전국 투어 콘서트를 놓고 소속사와 갈등을 빚어온 공연기획사 측이 김희재를 사기 혐의로 고소했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공연기획사 모코 이엔트(ENT)의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케이엘파트너스는 가수 김희재와 소속사 스카이이앤엠 부대표 강모씨를 전날 사기 혐의로 경찰에 고소했다고 13일 밝혔다.

모코 ENT 측은 "김희재와 소속사 측은 콘서트를 할 의사가 없었으면서도 계약금과 출연료 때문에 공연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고소 이유를 설명했다.

김희재는 7월 9∼10일 서울을 시작으로 23∼24일 부산, 30∼31일 광주, 8월 6∼7일 창원 등 4개 도시에서 콘서트를 할 예정이었으나, 출연료 문제 등이 불거지면서 불발됐다.

소속사는 모코 ENT가 티켓 오픈 때까지 총 8회 공연 중 5회분 공연 출연료를 먼저 지급해야 하는 계약상 의무를 어겼다고 주장하며 계약 무효 소송을 제기했다.

반면 모코 ENT 측은 소속사와 김희재가 콘서트 준비에 협조하지 않았다고 반박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모코 ENT 측 관계자는 "지난 1월 3회분 공연 출연료를 지급한 데 이어 지난달 30일 나머지 5회분 출연료도 추가로 지급했지만 소속사와 전혀 연락이 닿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희재의 소속사는 당사의 명예를 훼손했을 뿐 아니라 계약 내용에 따라 콘서트 취소 공지 후 출연료를 반환하라는 내용도 모두 무시했다"며 "공연업계 최악의 사건"이라고 덧붙였다.

- 염색되는 샴푸, 대나무수 화장품 뜬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조시형  기자
 jsh1990@wowtv.co.kr

실시간 관련뉴스

실시간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