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232.84

  • 5.02
  • 0.22%
코스닥

698.49

  • 7.52
  • 1.07%
고객센터1599-0700 월-금 08:00~23:30, 일 12:30~22:30
토·공휴일 10:00~15:00

"사람이 먼저" 빠졌다…文 조롱 논란 웹툰 재공개

입력 2022-06-22 18:21
페이스북 노출 0


문재인 전 대통령 비하 내용으로 논란을 불렀던 웹툰이 이틀 만에 다시 공개됐다.

22일 네이버웹툰 등에 따르면 지난 17일 자유연재 플랫폼인 도전만화에 게재됐던 `문켓몬스터`가 이날 일부 재수정된 버전으로 다시 올라왔다.

이 웹툰은 문재인 대통령과 포켓몬스터 속 캐릭터인 치코리타를 합쳐 `문코리타`라는 캐릭터를 등장시키고, "사람이 먼저다" 등 문 대통령의 어록을 사용해 문 전 대통령을 조롱하는 듯한 내용을 담아 논란이 됐다. 20일 독자 신고를 3건 이상 받아 자동 블라인드(비공개) 처리가 됐으나, 이날 작성자가 욕설과 비하 표현을 수정한 뒤 다시 공개됐다.

네이버웹툰 관계자는 "사용자 신고가 있어 가이드라인에 따라 블라인드 조치됐으나, 작성자가 신고 사항을 수정해 블라인드 조치를 해제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재앙`이라는 표현이나 문 전 대통령을 연상시키는 얼굴의 캐릭터가 지속적으로 폭행당하는 듯한 내용은 아직 남아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네이버웹툰은 블라인드 처리된 도전만화에 실제로 운영 원칙에 어긋나는 내용이 있는지 확인한 뒤 공개 여부를 결정한다고 공지하고 있어, 이러한 내용은 내부 규칙에 어긋나지 않는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도전만화는 아마추어 작가를 포함해 누구나 웹툰을 그려 올릴 수 있는 플랫폼으로, 이 가운데 우수작은 콘텐츠 등록 누적치와 별점·댓글·조회 수, 운영자의 정성 평가를 종합해 베스트 도전만화를 거쳐 정식 웹툰 연재 기회를 부여하고 있다.

(사진=네이버웹툰 캡처)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이휘경  기자
 ddehg@wowtv.co.kr

실시간 관련뉴스